컨텐츠 바로가기


상품 카테고리 리스트상품 분류 카테고리 리스트

  • 한국학/동아시아학
  • 언어/언어교육
  • 인문/사회과학
  • 미디어/정보통신/공학
  • 관광/경영/자기개발
  • 정치/행정
  • 문학/예술
  • 총서 자료집
  • 대학교재
  • 건강/취미/실용
  • 수험서

상품 검색

검색

bannar금주의 초특가 아수스 특별가 멀티 노트북 파격한정판매 bannar무료배송 특별전 삼성노트북 파격전 사은품을 드립니다. 삼페인 무료증정 bannar충격특별가전 테블릿 노트피씨 1+1 이벤트 사은품 증정

게시판 리스티

  • 공지사항
  • 자료실
  • 상품 사용후기
  • 상품 Q&A
  • 갤러리

고객 상담 안내

고객센터

주문상품 배송조회

카드결제 내역조회

카드결제 내역조회


상품상세상품상세

현재 위치

  1. 작가와비평

이전 제품 보기

다음 제품 보기

크게보기

자물쇠 속의 아이들: 어린 북파공작원의 비밀 New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자물쇠 속의 아이들: 어린 북파공작원의 비밀 기본 정보
판매가 재입고 알림 SMS
소비자가 14,500원
적립금
  • 600 (5.00%)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0( %) 무
  • 카드 결제시 적립금 0( %) 카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0( %) 실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0( %) 적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0( %) 휴
제휴 적립금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네이버 마일리지는 네이버 아이디 하나로
가맹점 어디서나 편리하게 적립 및
사용할 수 있는 통합적립금 입니다. 네이버 마일리지 자세히보기
무이자할부
출판사 (주)글로벌콘텐츠
판형 국판변형(141X200)mm
페이지수 400
저자 김영권
ISBN 979-11-5592-289-7 03810
수량

updown

국내/해외배송
SNS 상품홍보
QR코드  

이미지저장 | 코드URL복사

QR코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로 보내기
싸이월드 스크랩 싸이월드 스크랩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바로 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추천 메일 보내기

상품상세정보  상품상세정보

■책소개■
   
“그곳에서도 오징어 게임을 했었지. 놀이가 아닌 훈련으로…”
국가 정책에 속아 북파공작원이 된 소년 청운의 운명은?

   


자물쇠 속의 아이들』은 10대의 소년인 어린 북파공작원들이 극한의 훈련을 받고 적지로 올라가는 이야기를 담은 소설이다. 아직 공식적으로 그 규모나 실체가 밝혀지진 않았지만, 남북 간에 공작원 대결이 가장 치열했던 1960~1970년대에는 실제로 8~17세의 어린 소년들이 중정 물색조의 허풍에 속거나 반강제적인 방법에 의해 첩보 부대로 끌려갔고, 북파공작을 수행하다 목숨을 잃거나 행방불명되었다.
   
이 소설은 주인공 ‘청운’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저자의 전작 『선감도 - 사라진 선감학원의 비극』에 나온 주인공이 이 소설에서도 활약하므로 『선감도』의 속편 격이라 할 수 있다. 1부에서는 선감학원에서 탈출한 청운이 엄마를 찾기 위해 사이비 종교에 침투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그곳에서 청운은 해괴망측하고 경악스러운 사이비 종교의 실체를 발견한 후 쫓겨나다시피 그곳을 나온다. 2부에서는 방랑자 신세가 된 청운이 중정 물색조의 감언이설에 속아 첩보 부대에 들어가고, 그곳에서 북파공작원이 되기 위해 목숨을 건 훈련을 받는 모습을 그린다. 3부에서는 청운이 마지막까지 살아남은 일부 동료들과 훈련을 마무리하고 북한으로 올라가 임무를 수행하는 이야기가 긴장감 넘치게 전개된다.
   
저자는 ‘사이비 종교’에 갇혀 국가의 보호를 받지 못한 아이들과 국가에 속은 채 첩보 부대에 들어가 목숨을 잃는 아이들을 통해 국가의 민낯을 철저히 그려내며, ‘과연 국가란 무엇인가?’ 라는 의문을 국민들의 가슴속에 던진다. 특히 어린 북파공작원들의 이야기는 우리들의 무관심 속에서 베일에 가려진 채로 점점 잊혀 가고 있다. 국가를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목숨을 바쳤지만 이들에게 돌아온 건 지옥 같은 현실뿐이었다. 책 제목의 ‘자물쇠’는 바로 그러한 의미이다. 국가에 속고 권력에 이용된 아이들의 삶은 마치 폐쇄되고 거짓스러운 비밀 자물쇠 속에 갇혀 있는 것과 같다. 과연 청운과 아이들은 ‘자물쇠’ 속에서 나와 희망의 빛을 볼 수 있을까?



service  상품결제정보


김영권


진주에서 태어나 인하대에서 교육학을 전공하고 한국문학예술학교에서 소설을 공부했다. 신춘문예에 단편소설 「소」가 당선되고 <작가와비평> 원고모집에 장편소설 『성공광인의 몽상: 캔맨』이 채택 출간되어 문단에 데뷔한 후 주로 장편소설을 써서 <계간 연인>, <조선문학>, <민주신문> 등에 연재 발표했다. 
작품으로는 장편소설 『선감도: 사라진 선감학원의 비극』, 『죄의 빙점 형제복지원』, 『몽키하우스』와 청소년 소설 『수상한 선감학원과 삐에로의 눈물』, 『수상한 형제복지원과 비밀결사대』, 『보리울의 달』, 『동상의 꽃꿈』 등이 있다.



service  상품결제정보

  • 프롤로그 - 백사마을의 미담
       
    1부 인신人神의 가면


    청춘의 가격
    야릇한 동굴
    첫 경험
    천령탑天靈塔
    아기 씨앗
    눈꽃
       
    2부 청춘 경매


    단팥빵
    청량리의 추억
    검은 선글라스
    어린 청춘들
    해골탑
    해변의 여인
    지옥 훈련
    무정
    빵빠레
    동굴 속의 비밀
    흑백 스파이
    김 수령과 박 통의 목
       
    3부 인간 낙엽


    항구의 로맨스
    칠성판
    처녀 미인계
    청포도
    어린 방랑자
    삼팔선
       
    에필로그 - 지푸라기
       
    작가의 말 - 어린 영혼의 울음

교환 및 반품 정보



상품사용후기  상품 사용 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사용 후기 쓰기

qna상품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상품 Q & A 쓰기

관련 상품


my view

이전상품

다음상품